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기상특보

정부, 추석연휴 특별방역 세부조치 25일 발표…"거리두기 강화"

송고시간2020-09-21 11:50

윤태호 "추석, 가을철 코로나19의 유행·진정 결정할 분수령"

청양군에 내걸린 고향방문 자제 현수막
청양군에 내걸린 고향방문 자제 현수막

[청양군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jkhan@yna.co.kr

(서울=연합뉴스) 신재우 기자 = 정부가 '추석 특별방역기간'(9.28∼10.11)에 적용할 구체적인 방역 조치를 25일 발표한다.

윤태호 중앙사고수습본부 방역총괄반장은 21일 정례 브리핑에서 이 같은 일정을 공지했다.

정부는 국민 이동량이 급증하는 추석 연휴(9.30∼10.4)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확산하지 않도록 오는 27일까지는 전국에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를 실시하고, 이후 2주간은 방역의 수위를 2단계 이상으로 높여 대응한다는 계획이다.

윤 총괄반장은 "추석 특별방역 기간에 사회적 거리두기 조치를 보다 강화하겠다"면서 "구체적인 범위와 내용은 관계 부처와 지방자치단체, 생활방역위원회 등 전문가들의 의견을 수렴해 발표할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특히 "특별방역기간은 가을철에 코로나19의 유행을 다시 맞을지, 아니면 생활방역체계로 전환할 수 있을지를 결정할 중대 분수령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withwit@yna.co.kr


유관기관 연락처

자료제공 : 국민재난안전포털

댓글쓰기

포토

전체보기
/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세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