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브라질 코로나19 신규 확진 4만명 근접…장관 9명째 양성판정

송고시간2020-09-19 08:20

일일 사망자는 1천명 밑돌아

(상파울루=연합뉴스) 김재순 특파원 = 브라질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4만명에 근접했다.

18일(현지시간) 브라질 보건부에 따르면 누적 확진자는 전날보다 3만9천797명 많은 449만5천183명으로 집계됐다.

신규 확진자는 지난 15일부터 나흘 연속 3만명대를 계속 유지하고 있다.

누적 사망자는 전날보다 858명 많은 13만5천793명으로 집계됐다.

일일 사망자는 최근 1천명을 넘지 않고 있다.

브라질 보건부 장관 취임식
브라질 보건부 장관 취임식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은 브라질 관광부 장관이 지난 16일(현지시간) 열린 보건부 장관 취임식에 참석한 것으로 확인돼 추가 환자가 나올 가능성이 있다. [국영 뉴스통신 아젠시아 브라질]

한편, 마르셀루 아우바루 안토니우 관광부 장관이 이날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고 자가격리에 들어갔다.

장관급 각료 23명 가운데 지금까지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은 사람은 9명째다. 아우바루 안토니우 장관에 앞서 양성 판정을 받은 8명은 모두 회복됐다.

아우바루 안토니우 장관은 지난 16일 자이르 보우소나루 대통령·개신교 지도자들과 함께 오찬을 했고, 같은 날 보건부 장관 취임식에도 참석한 것으로 확인돼 추가 양성 판정 사례가 나올 가능성이 있다.

fidelis21c@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