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노웅래, '자동차에 음주 감지기능 탑재' 법안 발의

송고시간2020-09-18 18:01

더불어민주당 노웅래 최고위원
더불어민주당 노웅래 최고위원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홍규빈 기자 = 더불어민주당 노웅래 의원은 음주운전으로 면허가 정지·취소된 사람은 자동차에 '음주운전방지장치'를 설치하도록 하는 도로교통법 개정안을 18일 발의했다.

개정안은 대상자가 운전자의 음주 감지기능을 탑재해 운전을 원천 차단하도록 하는 장치를 설치하지 않거나 다른 자동차를 운전할 경우 1년 이하의 징역이나 300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할 수 있도록 했다.

노 의원은 "윤창호법이 시행됐지만 음주운전 사고는 오히려 증가했다"며 "음주운전방지장치로 실질적인 효과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rbqls1202@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