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고시히카리·아키바레 퇴출"…청원생명쌀 국내 품종 교체

송고시간2020-09-17 14:39

해들·알찬미·참드림·진수미 등 검토…17일 평가회 열려

(청주=연합뉴스) 전창해 기자 = 청주를 대표하는 쌀 브랜드인 '청원생명쌀'이 일본계 벼 대신 국내 품종으로 교체된다.

[충북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충북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충북도농업기술원은 17일 청주시청과 청원생명쌀공동조합법인 관계자, 쌀전업농 등이 참여하는 쌀 품종 평가회를 했다.

이날 평가회는 청원생명쌀 생산에 필요한 국내 품종을 선정하기 위한 자리다.

청원생명쌀은 현재 일본에서 육성한 '고시히카리'와 '아키바레'(추청벼) 품종으로 생산하고 있다.

하지만 지난해 일본의 수출 규제 논란이 불거진 이후 소비자 인식이 나빠지고, 농림축산식품부가 2023년부터 외래 품종의 정부보급종 생산을 중단하기로 함에 따라 국내 품종 전환이 불가피해졌다.

평가회에서는 고시히카리를 대체할 조생종 국내 품종 '해들'에 대한 평가가 이뤄졌다.

아키바레 대체 품종으로는 '알찬미', '참드림', '진수미', '미호' 등이 제시됐다.

도농업기술원 관계자는 "아키바레의 경우 도정률이 높아 미곡처리장에서 선호하지만, 쓰러짐에 약한 단점이 있다"며 "청원생명쌀의 브랜드 위상에 맞는 최고의 밥맛과 쓰러짐에 강한 국내 품종을 선정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도농업기술원은 아키바레를 주력 품종으로 생산하는 '충주미소진쌀'과 '생거진천쌀'의 국내 품종 교체 작업도 병행 추진할 계획이다.

jeonc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