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나주에 가면…청년이 운영하는 창업 거리 있다

송고시간2020-09-17 10:57

나주 읍성권 내 1km 구간에 점포 16곳 신규 창업

(나주=연합뉴스) 송형일 기자 = 전남 나주시 원도심의 지역경제와 도시재생에 활력을 불어넣어 줄 청년 창업 거리가 조성됐다.

청년 창업거리 개점 축하 비대면 공연
청년 창업거리 개점 축하 비대면 공연

[나주시 제공]

나주시는 원도심 읍성권 내 빈 점포를 활용한 청년 창업 거리 조성사업이 최근 완료돼 점포 16개가 새로 문을 열었다고 밝혔다.

시는 공모를 통해 사업의 적합성, 지속가능성, 의지, 창의성 등을 평가해 청년 창업주 16명을 선정했다.

2021년까지 8억5천원을 투입해 사업장 리모델링, 상가 임차, 홍보, 컨설팅 비용 등을 지원한다.

청년 창업 거리는 읍성권 내 서성문과 금남길, 금성관길, 나주로 등 1km 구간에 조성됐다.

청년 창업주의 참신한 아이디어와 열정이 녹아든 다양하고 특색 있는 점포가 들어섰다.

목공예·캐릭터 아트상품·원예·디퓨저·국악커뮤니티 등 문화와 예술창작이 8곳, 갈비탕·카페·제빵 등 먹거리 5곳, 웨딩·주방 소품·아기 옷 등 의류·잡화 점포 3곳이다.

15일 예정된 개장식은 코로나19 재확산 예방을 위한 거리 두기에 따라 오는 25일 이후로 잠정 연기됐다.

나주 읍성권내 대표적 문화재인 금성관
나주 읍성권내 대표적 문화재인 금성관

[연합뉴스 자료]

강인규 나주시장은 "청년 창업 거리 조성은 청년 일자리 창출은 물론 역사와 문화자원에 특화된 읍성권의 관광, 경제 활성화에 큰 보탬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청년 창업주들이 경쟁력을 갖고 지역 상권에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원도심 청년 창업 거리에 대한 문의나 참여 희망 등은 나주문화원(☎061-332-5115)으로 하면 된다.

나주는 고려 현종 9년(1018년)에 도읍지가 된 뒤 1천년의 역사를 지녀 온 유서 깊은 곳으로 나주읍성권을 중심으로 4대문을 비롯해 금성관, 목사내야 등 각종 문화재가 산재해 있다.

nicepe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