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수원시, 13개 협업기관 예산·회계 통합관리시스템 구축

송고시간2020-09-17 10:38

업무처리 시간 평균 50% 이상 단축·자료관리 투명성 확보

(수원=연합뉴스) 김인유 기자 = 경기 수원시는 올해 말까지 클라우드를 기반으로 한 '수원시 협업 기관 예산·회계 통합관리 시스템'을 구축한다고 17일 밝혔다.

수원시 예산·회계 통합관리시스템 개념도
수원시 예산·회계 통합관리시스템 개념도

[수원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대상 기관은 수원도시공사·수원시국제교류센터·수원시정연구원·수원문화재단·수원컨벤션센터·수원시지속가능도시재단 등 13곳이다.

이들 기관 중 일부는 별도 예산·회계 프로그램이나 정보화 시스템이 없어 엑셀과 같은 일반 프로그램을 활용하고 있으며, 기관별 업무 시스템이 단절돼 업무연계가 안 되는 상황이다.

통합관리시스템이 구축되면 13개 기관의 평균 회계·예산업무 처리 시간(22시간)이 10시간으로 감소할 것으로 전망된다.

또 협업 기관 업무 표준화, 자동화된 재무회계 처리, 실시간 통합 모니터링으로 투명한 자료관리, 금융기관과의 연계로 업무처리 자동화 효과도 기대된다.

수원시가 도입하려는 시스템은 전국 최초로 클라우드 기반의 오픈소스 플랫폼 '파스-타(PaaS-TA)'를 활용해 표준화된 예산·회계 통합관리 서비스를 제공하는 모델이어서 이 시스템이 구축되면 전국 공공기관으로 확산할 것으로 기대된다.

파스-타는 정부의 연구개발지원을 받아 국내 5개 기업이 1단계 연구개발에 참여해 만든 것으로, 2016년 6월 1.0 버전이 나온 이후 5.0버전까지 업그레이드됐다.

시스템 구축비는 과학기술정보통신사업부의 '공공부문 클라우드 선도 프로젝트' 공모에 수원시가 선정되면서 받은 국비 3억원으로 충당한다.

조청식 수원시 제1부시장은 "클라우드 기반 협업 기관 예산·회계 통합관리 서비스는 업무 효율성을 높이고, 자료관리 투명성을 확보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수원시가 4차 산업혁명 핵심 기술인 클라우드 산업 발전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hedgeho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