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영국 반도체 회사 암, 국내 스타트업 육성 돕는다

송고시간2020-09-17 12:00

스타트업 기업(PG)
스타트업 기업(PG)

[제작 이태호]

(서울=연합뉴스) 이태수 기자 = 중소벤처기업부는 영국 유명 반도체 회사 암(Arm)의 설계자산·교육·멘토링·시제품 제작 등 '종합 설계패키지'를 활용할 혁신 스타트업·벤처기업 13곳을 선정했다고 17일 밝혔다.

중기부는 앞서 올해 4월 암·서울대와 함께 시스템반도체 혁신기업 성장 지원을 위한 '자상한 기업' 협약을 맺은 바 있다. 자상한 기업이란 후발 중소·스타트업과 적극적으로 상생에 나서는 기업을 가리킨다.

암은 이에 자발적 상생 프로그램인 '플렉시블 액세스 스타트업'(Flexible Access Startups)을 마련해 초기 단계의 스타트업에 우수한 인프라를 무료로 제공했다고 밝혔다.

플렉시블 액세스 스타트업은 누적 투자 500만달러(약 58억7천만원) 미만 또는 연매출 100만달러(약 11억7천만원) 미만의 스타트업을 대상으로 종합 설계패키지와 인프라 등을 무료로 제공하는 프로그램이다.

이번에 선정된 13곳은 퓨리오사에이아이, 유엑스팩토리, 지엘에스, 딥엑스 등이다.

암 코리아 황선욱 지사장은 "앞으로도 다양한 스타트업 지원 정책을 통해 양질의 서비스를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tsl@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