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프로농구 KBL 컵대회 20일 개막…10월 정규리그 '전초전'

송고시간2020-09-17 10:25

KBL 첫 컵대회 미디어데이
KBL 첫 컵대회 미디어데이

(서울=연합뉴스) 임헌정 기자 = 14일 서울 송파구 올림픽파크텔에서 KBL 최초의 프로농구 컵대회 '2020 MG새마을금고 KBL 컵대회' 미디어데이가 열렸다. 2020.9.14 kane@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MG새마을금고 KBL컵대회(이하 컵대회)가 20일 전북 군산 월명체육관에서 개막한다.

프로농구 사상 최초로 열리는 컵대회인 이번 대회에는 10개 구단과 상무까지 11개 팀이 출전해 27일까지 진행된다.

특히 이번 대회가 종료된 이후 약 2주 만인 10월 9일에 정규리그가 시작할 예정이기 때문에 이번 컵대회는 2020-2021시즌의 '전초전 성격'으로 팬들의 기대를 모은다.

8월에 원주 DB와 서울 SK, 안양 KGC인삼공사, 전주 KCC 등 4개 팀이 출전해 치를 예정이던 '서머 매치'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재확산으로 취소된 아쉬움도 이번 컵대회를 통해서 달랠 수 있을 전망이다.

무엇보다 '서머 매치'에는 출전이 제한됐던 외국인 선수들이 이번 컵대회에는 뛸 수 있기 때문에 '새 얼굴'들이 대거 등장한 외국인 선수들의 기량을 확인할 수 있다.

일본인 최초로 KBL 도전하는 나카무라 다이치
일본인 최초로 KBL 도전하는 나카무라 다이치

(원주=연합뉴스) 양지웅 기자 = 한국 프로농구에 사상 처음으로 진출하는 일본인 선수인 나카무라 다이치(23)가 27일 강원 원주시 종합체육관에서 레이업 슛을 하고 있다. 원주 DB는 아시아 쿼터 선수로 나카무라 다이치를 계약 기간 1년, 보수 총액 5천만원에 계약했다고 지난달 16일 발표했다. 2020.7.27 yangdoo@yna.co.kr

DB에 아시아 쿼터로 입단한 프로농구 사상 첫 일본인 선수 나카무라 타이치가 이번 대회에서 어떤 기량을 보일지도 관전 포인트다.

여기에 이대성(오리온), 김지완, 유병훈(이상 KCC), 장재석, 김민구(이상 현대모비스) 등 이적한 선수들 역시 새 유니폼을 입고 첫선을 보인다.

지난 시즌이 끝나고 사령탑을 교체한 창원 LG(조성원 감독)와 고양 오리온(강을준 감독)의 달라진 팀 컬러에도 팬들의 관심이 쏠린다.

우승 상금 3천만원, 준우승 상금 1천만원이 걸려 있고 4개 조 1위 팀이 4강에 진출해 토너먼트 방식으로 우승팀을 정한다.

스포츠 전문 채널 SPOTV2와 SPOTV 골프&헬스, 인터넷 포털 사이트 네이버가 생중계한다.

이번 대회는 코로나19 안전을 위해 무관중 경기로 진행된다.

email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