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페이스북 내년 스마트안경 출시…라이방 선글라스와 협력

송고시간2020-09-17 10:39

마크 저커버그 페이스북 최고경영자(CEO)
마크 저커버그 페이스북 최고경영자(CEO)

[AP=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유택형 기자 = 페이스북이 유명 선글라스 브랜드 라이방을 보유한 이탈리아 안경 업체 룩소티카와 손잡고 내년에 첫 스마트안경을 출시할 계획이라고 경제매체 CNBC 방송이 16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스마트안경은 스마트워치처럼 사람이 착용할 수 있는 모바일 웨어러블 장치의 하나로, 센서를 통해 정보를 수집하거나 모니터 대용, 증강 현실(AR) 등 여러 기능을 부가할 수 있다.

페이스북의 최고경영자(CEO) 마크 저커버그는 이날 "룩소티카 팀과 함께 시간을 보내고 공장을 방문해 본 결과 우리가 최고의 스마트안경과 최고의 기술을 개발하는 데 그들이 적합한 파트너임을 알게 됐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스마트안경 전체를 아직 자세히 설명할 수 없지만 증강현실 안경으로 가는 길의 다음 단계"라고 소개했다.

저커버그는 페이스북이 스마트안경을 개발할 때 학습에 사용할 연구용 안경인 '프로젝트 아리아'(Project Aria)도 내놓을 계획임을 밝혔다.

프로젝트 아리아는 증강현실 기능이 없고 판매용도 아니며 페이스북이 증강현실 스마트 안경을 개발하는 데 도움을 줄 비디오, 오디오, 시선 추적, 위치정보를 캡처하는데 사용할 장치다.

페이스북의 하드웨어 부문 책임자인 앤드루 보스워스는 "페이스북 직원들이 이달부터 사내와 공공장소에서 프로젝트 아리아를 착용할 예정"이라면서 "언제 어디서 이 안경을 착용할 수 있는지에 관한 교육도 받을 예정"이라고 전했다.

그는 "프로젝트 아리아는 실제 작동하는 증강현실 안경을 제작하는데 필요한 소프트웨어와 하드웨어를 어떻게 개발할지에 관해 도움을 주는 연구 장치"라고 설명했다.

프로젝트 아리아는 화장실 등 민감한 장소에서는 사용하지 않으며 수집한 자료 중 민감한 개인 정보는 삭제된다.

apex2000@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