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인천공항 사장 "정규직 전환 애썼는데 이유도 없이 자르려 해"

송고시간2020-09-16 15:29

"국토부 고위관계자가 자진사퇴 종용…해임안 의결하면 법적 대응도 준비"

해임 추진 관련 입장 밝히는 구본환 사장
해임 추진 관련 입장 밝히는 구본환 사장

(영종도=연합뉴스) 서명곤 기자 = 구본환 인천국제공항공사 사장이 16일 오후 인천 중구 인천국제공항공사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9월 초 국토부 고위 관계자로부터 자진해서 사퇴하라는 이야기를 들었다"며 "왜 나가야 하는지 이유는 듣지 못했다"고 밝히고 있다. see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박의래 기자 = 국토교통부의 해임 건의안을 받은 구본환 인천국제공항공사 사장이 "9월 초 국토부 고위 관계자로부터 자진해서 사퇴하라는 이야기를 들었다"며 "왜 나가야 하는지 이유는 듣지 못했다"고 말했다.

구 사장은 16일 인천국제공항공사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공공기관 운영 위원회에서 해임안을 의결하면 법적 대응도 준비하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국토부는 구 사장에 대한 감사 결과 부적절한 처신이 발견됐다며 기획재정부에 해임을 건의한 상태다.

구 사장은 "국토부가 보낸 감사 결과도 내용은 모르고 제목만 안다"며 "하나는 '국감 당시 태풍 부실 대응 및 행적 허위보고'이고 다른 하나는 '기관 인사 운영에 공정성 훼손 등 충실 의무 위반'인데 두 사안 모두 해임할 만한 사안이 아니다"고 설명했다.

구본환 사장 '해임안 의결하면 법적대응도 준비'
구본환 사장 '해임안 의결하면 법적대응도 준비'

(영종도=연합뉴스) 서명곤 기자 = 구본환 인천국제공항공사 사장이 16일 오후 인천 중구 인천국제공항공사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9월 초 국토부 고위 관계자로부터 자진해서 사퇴하라는 이야기를 들었다"며 "왜 나가야 하는지 이유는 듣지 못했다"고 밝히고 있다. seephoto@yna.co.kr

구 사장은 기자회견에서 두 사안에 대해 억울하다며 조목조목 해명하며 국토부 감사 지적은 해임을 위한 명분에 불과하다는 취지로 말했다.

그는 최근 '인국공 사태'의 책임을 물어 경질하려는 것 아니냐는 기자들의 질문에는 "추측은 하는데 말할 순 없고 같이 추측해 달라"면서도 "정규직 전환 발표 당시 노조가 길을 막으며 몸을 압박해 3개월간 통원 치료도 받고 있는데 관계기관에서는 격려나 위로도 없이 해임한다고 한다"며 섭섭한 감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구 사장은 또 "인사철이 되면 노조위원장이 찾아와 누구는 되고 누구는 안 된다며 인사 청탁을 했다"며 "처음에 두 번 정도는 참고했는데 인사 혁신을 통해 이를 들어주지 않자 반발하는 것 같다"고 말했다.

laecorp@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