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국민의힘 "군 미필자 민주당에 더 많다"…김남국 직격

송고시간2020-09-08 16:39

(서울=연합뉴스) 한지훈 기자 = 국민의힘은 8일 군 미필자가 많은 야당이 군 내부 사정을 모르고 추미애 법무부 장관 아들에 대한 군 복무 시절 특혜 의혹을 제기한다는 더불어민주당 김남국 의원 주장을 정면 반박했다.

배준영 대변인은 서면 논평에서 "별로 말씀드리기 내키지는 않지만, 병무청 자료에 따르면 21대 국회의원 중 군 미필자는 민주당은 34명, 국민의힘은 12명이라고 한다"고 말했다.

민주당의 군 미필자 수가 국민의힘의 3배에 가까워 민주당 의석이 176석, 국민의힘 의석이 103석인 것을 고려하더라도 김 의원의 주장이 이치에 맞지 않는다고 지적한 것이다.

국민의힘 내부에서는 추 장관 아들 관련 의혹을 주도적으로 제기한 신원식 의원이 합참 차장을 지낸 육군 중장 출신이라는 점을 부각하기도 했다.

국민의힘 장진영 서울 동작갑 당협위원장도 페이스북에서 김 의원의 발언이 담긴 기사를 링크하며 "김남국은 국민의힘 파견직이 아닌가"라고 비꼬았다.

김 의원은 전날 페이스북을 통해 "이번 공격은 국민의힘당에 군대를 안 다녀오신 분들이 많아서 그런 것으로 간주하겠다"며 "군대 갔다 왔으면 이런 주장 못 한다"고 말했다.

더불어민주당 김남국 의원 [연합뉴스 자료사진]

더불어민주당 김남국 의원 [연합뉴스 자료사진]

hanj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