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소녀시대 멤버 5명, SM과 재계약…동행 이어간다

송고시간2020-09-08 14:28

SM과 재계약한 소녀시대 써니, 태연, 윤아, 유리, 효연(왼쪽부터)
SM과 재계약한 소녀시대 써니, 태연, 윤아, 유리, 효연(왼쪽부터)

[SM엔터테인먼트 제공]

(서울=연합뉴스) 오보람 기자 = 걸그룹 소녀시대 멤버 다섯 명이 기존 소속사인 SM엔터테인먼트와 동행을 이어간다.

SM은 8일 "태연, 윤아, 유리, 효연, 써니와 재계약한 것이 맞다. 앞으로도 멤버들이 다양한 분야에서 활발한 활동을 펼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SM 연습생 출신인 이들은 2007년 소녀시대로 데뷔했다.

'다시 만난 세계', '지'(Gee), '소원을 말해봐' 등 다수 히트곡을 남겼고, 거대 팬덤을 거느리며 이른바 2세대 걸그룹 중에서도 최고 인기를 누렸다.

그러다 2017년 발매한 정규 6집 '홀리데이 나이트'를 끝으로 전속계약이 만료돼 수영, 티파니, 서현이 소속사를 떠났다. 나머지 멤버 다섯명은 재계약했다.

현재 소녀시대 멤버들은 솔로 앨범 발매 등 음악 활동뿐만 아니라 드라마 및 영화, 예능 프로그램, 라디오 등에서 활약하고 있다.

ramb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