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영화 뮬란 스트리밍 개봉에 디즈니+ 앱 다운로드 급증

송고시간2020-09-08 10:19

(서울=연합뉴스) 김계환 기자 = 월트 디즈니가 영화 '뮬란'을 온라인 개봉한 지난주 디즈니의 온라인 스트리밍 서비스 디즈니+(플러스)의 애플리케이션(앱) 다운로드 건수가 68%나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블룸버그통신은 7일(현지시간) 시장조사업체인 센서 타워의 잠정 집계치를 인용, 지난주 디즈니+ 앱 다운로드 건수가 89만회에 달했다면서 이같이 전했다.

앱을 통한 소비자 지출도 1천200만달러로 전주보다 193%나 급증한 것으로 집계됐다.

월트 디즈니는 한국 등 디즈니+ 미출시 지역에서는 뮬란을 극장 개봉했으나 미국 등에서는 4일부터 디즈니+를 통해 온라인 개봉했다.

한 달에 약 7달러의 요금을 내는 디즈니+ 유료회원의 경우 뮬란을 보기 위해서는 추가로 30달러를 지출해야 한다.

앞서 월트디즈니는 지난 7월에는 '해밀턴'을 무료로 온라인 개봉했다. 해밀턴 개봉 첫 주 디즈니+ 앱 다운로드 건수는 전주보다 79% 증가했다.

한편 유니버설 스튜디오는 지난 4월 '트롤: 월드 투어'(Trolls World Tour)를 20달러에 온라인 개봉한 바 있다.

영화 뮬란
영화 뮬란

[월트디즈니컴퍼니코리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kp@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