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전지현-주지훈·김은희 작가-이응복 PD '지리산' 내년 방송

송고시간2020-09-04 16:25

[문화창고·키이스트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문화창고·키이스트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송은경 기자 = 톱스타 전지현과 주지훈, 스타작가 김은희와 스타PD 이응복이 뭉친 '지리산'이 내년 방송을 목표로 제작에 돌입한다.

'지리산' 제작진은 4일 "9월 중순부터 첫 촬영을 시작할 수 있는 모든 준비를 마친 상황"이라며 제작을 공식화했다.

이어 "출연진과 스태프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생각하고 있으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감염 방지를 위해 강화된 방역 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며 현장을 대비하고 있다"고 밝혔다.

드라마 '지리산'은 광활한 지리산을 오르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그리는 미스터리 드라마다. 하늘과 맞닿은 지리산을 무대로 산속을 누비며 조난자들을 구하는 국립공원 레인저들의 이야기를 다룬다.

전지현은 극 중 지리산 국립공원 최고의 레인저 서이강 역을 맡는다. 산을 어떻게 타야 하는지 본능적으로 알고 있고 풀잎 하나만으로도 조난 장소를 알아맞힐 정도로 지리산에 대한 모든 걸 꿰뚫고 있는 인물이다.

주지훈은 지리산 국립공원의 신입 레인저 강현조로 분한다. 육사 출신의 전직 육군 대위로서 아무에게도 말하지 못할 비밀을 간직하고 있으며 서이강과 파트너로 함께 산을 누비며 사람들을 구한다.

'지리산'은 '킹덤'과 '시그널' 시리즈의 김은희 작가가 극본을 쓰고 '도깨비', '태양의 후예'의 이응복 PD가 연출한다.

nora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