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남원시, 폭우 피해 주택의 상·하수도 요금 감면

송고시간2020-09-04 14:17

수해 입은 남원의 한 주택
수해 입은 남원의 한 주택

[연합뉴스 자료사진]

(남원=연합뉴스) 백도인 기자 = 전북 남원시는 지난달 초 폭우로 주택 피해를 본 가구와 이재민 수용시설의 상·하수도 요금을 감면해준다고 4일 밝혔다.

대상은 주택이 전파, 반파, 침수된 가구다.

시는 8월 15일부터 한 달간 상·하수도료를 전액 감면해 576가구가 혜택을 볼 것으로 예상한다.

남원에서는 지난 6∼8일 장대비가 내리고 섬진강 둑마저 터지면서 큰 피해가 났고 특별재난지역으로 지정됐다.

남원시 관계자는 "피해 주민의 생활 안정에 조금이나마 도움을 주기 위한 결정"이라고 말했다.

doin100@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