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여의도순복음교회, '코로나 19' 생활치유센터로 수련원 제공

송고시간2020-09-03 14:42

여의도순복음교회 영산수련원
여의도순복음교회 영산수련원

(서울=연합뉴스) 여의도순복음교회는 경기 파주 오산리에 있는 교회 소유의 영산수련원 2개동을 서울과 수도권 지역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 경증환자들을 위한 생활치유센터로 제공한다고 3일 밝혔다. 2020.9.3 [여의도순복음교회 제공. 재배포 및 DB제공]

(서울=연합뉴스) 양정우 기자 = 여의도순복음교회는 경기 파주 조리읍 오산리에 있는 교회 소유의 영산수련원을 서울과 수도권 지역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 경증환자들을 위한 생활치유센터로 제공한다고 3일 밝혔다.

교회 측은 "최근 수도권 지역의 '코로나 19' 환자들이 급증하면서 서울시가 병상을 확보하기 위해 교회에 시설을 요청해 와 제공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앞서 여의도순복음교회는 코로나 19 환자가 급증했던 지난 3월에도 영산수련원을 생활치유센터 용도로 제공한 바 있다.

영산수련원은 본관과 신관 2개 동으로 구성돼 있다. 총 객실 89개, 수용인원은 832명이다.

교회 측은 서울시와 협의해 수용 인원과 절차, 방식 등 구체적인 실무내용을 결정할 계획이다.

최근 2주간 '감염경로 불명' 24.4%…신규확진 5명 중 1명꼴 / 연합뉴스 (Yonhapnews)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8AiLdwqWoKA

eddi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