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서울아산병원서 총 6명 코로나19 확진…전공의 필수 업무 복귀(종합)

송고시간2020-09-03 10:26

환자·보호자 등 200여명 검사 완료…"추가 확진 가능성은 작아"

아산병원 전공의, 코로나19 대응 차질없게 진료 협조

서울아산병원 신관 방역하는 병원 관계자
서울아산병원 신관 방역하는 병원 관계자

(서울=연합뉴스) 2020년 6월 5일 오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다녀간 것으로 확인된 서울 송파구 서울아산병원 신관 입구에서 관계자가 방역을 하고 있다.
서울아산병원은 이날 오전 강북구 보건소로부터 외래환자의 코로나19 확진사실을 통보받아 환자가 다녀간 일부 시설을 폐쇄하고 소독과 방역 조치를 시행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잔디 = 3일 서울아산병원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추가 확진자 5명이 확인됐다. 전날 확진된 50대 입원 암 환자를 포함하면 서울아산병원 내 코로나19 확진자는 총 6명이 됐다.

서울아산병원에 따르면 확진자가 나온 동관 7층, 8층 환자와 보호자, 의료진을 전수 검사한 결과 같은 병동의 환자 2명, 보호자 3명 등 총 5명이 추가 감염자로 이날 확인됐다.

서울아산병원은 전날 50대 남성 암 환자가 입원 중 코로나19로 확진되자 같은 병동 환자와 보호자 등을 모두 격리 병동으로 이동시키고 검사를 벌여왔다. 전날 확진자는 7층 입원 환자였으나, 의료진이 오가는 상황을 고려해 8층 환자들에게도 이동 제한 조처를 내리고 검사를 시행했다.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D2NeZPOmEFA

전날 저녁부터 이날 새벽까지 이뤄진 전수 검사에서 추가 확인된 5명을 제외한 환자, 보호자, 의료진 등은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

서울아산병원은 추가 감염자가 나올 가능성은 크지 않다고 보지만, 감염경로는 아직 불분명한 상황이다.

아산병원
아산병원

지난 2일 서울 송파구 서울아산병원에서 환자들이 대기하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아산병원 관계자는 "총 6명 외 추가 감염자가 나올 가능성은 작은 것으로 판단한다"며 "역학조사팀과 추가 방역 조치 및 감염경로에 대해 논의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서울아산병원에서 확진자가 발생한 데 따라 파업중인 이 병원 소속 전공의들은 코로나19 대응 업무에 복귀하기로 했다.

서울아산병원 전공의 비상대책위원회는 이날 "의료진 공백이 우려돼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필수 의료 인력에 대해서는 자발적으로 전공의 업무 복귀를 하기로 했다"며 "전공의 파업으로 인해 코로나19 대응에 차질이 생기지 않도록 진료에 협조하겠다"고 밝혔다.

jandi@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