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전공의 찾은 통합당 복지위 "코로나 안정되면 재논의"

송고시간2020-09-01 18:25

(서울=연합뉴스) 한지훈 기자 =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소속 미래통합당 의원들은 1일 서울 용산구 대한전공의협의회를 방문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가 안정되면 의료 정책을 원점에서 재논의하겠다고 약속했다.

복지위 통합당 간사인 강기윤 의원은 보도자료에서 "대전협 관계자들을 만나 의대 정원 확대, 공공 의대 신설 등의 정책을 여야정 협의체를 통해 추후 재논의하겠다는 입장을 전달하고, 전공의들이 조속히 현장에 복귀해달라고 요청했다"고 전했다.

이에 대전협 측은 "전공의들도 하루빨리 복귀하고 싶은 마음"이라며 "정부가 진정성을 갖고 원점에서부터 재논의한다면 의료 현장으로 돌아갈 것"이라고 답변했다고 강 의원은 덧붙였다.

이날 방문에는 강 의원을 비롯해 통합당 김미애 백종헌 서정숙 이종성 전봉민 의원이 동행했다.

미래통합당 복지위원들의 대한전공의협의회 방문
미래통합당 복지위원들의 대한전공의협의회 방문

[강기윤 의원실 제공]

hanj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