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전남 시장·군수들 "환자곁 지키지 않는 의사들 정당성 잃어"

송고시간2020-09-01 14:42

외래진료 중단 예정
외래진료 중단 예정

[연합뉴스 자료]

(광주=연합뉴스) 전승현 기자 = 전남 시장군수협의회는 1일 의료계의 진료 거부와 관련해 성명을 내고 "환자 곁을 지키지 않는 의사들의 행태는 명분과 정당성을 잃을 수밖에 없다"며 진료 거부 철회를 촉구했다.

시장군수협의회는 "온 국민이 단합해 코로나19 사태를 극복해야 할 시기에 전 국민의 안전과 생명을 바람 앞 등불과 같은 상황으로 내모는 것을 멈춰야 한다"고 밝혔다.

시장군수협의회는 "지금은 국민들의 생명을 볼모로 정부와 끝까지 싸워 무언가를 얻어낼 때가 아니라 하루속히 복귀해 코로나19의 안정화와 의료 공백을 막기 위해 치료에 매진할 때"라고 강조했다.

협의회 의장인 최형식 담양군수는 "정부의 4대 의료정책에 대한 갈등으로 이 시기에 진료 거부를 선택한 것에 대해 유감을 표한다"며 "지금 당장 내 가족과 친구, 동료의 생명을 위협하는 파업을 멈추고 의사로서 책임과 의무를 다해달라"고 촉구했다.

shcho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