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허정구배 한국아마추어골프선수권, 9월 2일 개막

송고시간2020-08-31 16:09

2019년 허정구배 한국아마추어골프선수권 우승자 박형욱.
2019년 허정구배 한국아마추어골프선수권 우승자 박형욱.

[대한골프협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국내 최고 권위의 아마추어대회인 허정구배 제67회 한국아마추어 골프선수권대회가 9월 2일부터 사흘간 경기도 성남시 남서울컨트리클럽에서 열린다.

국내 골프 대회 중 프로와 아마추어를 통틀어 가장 오랜 역사를 자랑하는 이 대회는 올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때문에 예년의 72홀 스트로크 대회에서 하루 일정을 축소한 54홀 스트로크 플레이로 우승자를 정한다.

1954년 창설된 이 대회는 대한골프협회와 한국프로골프협회 등을 이끌었던 고(故) 허정구 회장을 기리기 위해 2003년부터 허정구배라는 명칭으로 열리고 있다.

김경태와 노승열, 김비오, 이수민, 이창우, 윤성호 등 현재 한국 남자 골프의 핵심을 이루는 선수들이 이 대회 우승자 출신들이다.

올해 대회에는 지난해 우승자 박형욱(21·한국체대)을 비롯해 올해 송암배 챔피언 조우영(19·한국체대) 등이 출전한다.

email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