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2주간 감염경로 불분명 환자 22.7%…4월 집계 이래 최고치

송고시간2020-08-31 14:24

18일∼31일 신규 확진 4천432명 중 1천7명 '감염경로 조사 중'

2주간 감염경로 불분명 환자 22.7% (PG)
2주간 감염경로 불분명 환자 22.7% (PG)

[장현경 제작] 일러스트

(서울=연합뉴스) 신선미 김철선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최근 급증하는 가운데 감염 경로가 확인되지 않은 환자 비율이 22%를 넘은 것으로 나타났다.

31일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에 따르면 이달 18일부터 이날까지 최근 2주간 방역당국에 신고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4천432명 가운데 감염 경로를 '조사 중'인 사례는 1천7명으로 22.7%에 달했다. 이는 지난 4월 집계를 시작한 이후 최고 수치다.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ggAd5ACJVxI

지난 2주간 새로 확진 판정을 받은 환자 5명 가운데 1명 이상은 어디서 감염됐는지 알 수 없다는 의미이다. 코로나19 확산을 막으려면 감염원과 접촉자를 신속하게 찾아 격리하는 게 중요한데 감염경로가 확인되지 않는 환자가 늘어나면 이런 추적이 불가능해 추가 전파 고리를 끊어내는 게 어려워진다.

[중앙방역대책본부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중앙방역대책본부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s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