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등골 오싹 OCN '미씽' 1.7% 출발

송고시간2020-08-30 09:09

미씽
미씽

[OCN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이정현 기자 = 망자들이 모인 영혼 마을을 배경으로 한 독특한 수사극 한 편이 출발했다.

30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오후 10시 30분 방송한 OCN 주말극 '미씽: 그들이 있었다' 1회 시청률은 1.7%(이하 비지상파 유료가구)를 기록했다. 전작 '트레인' 1회와 마지막 회 시청률은 1.4%였다.

'미씽' 첫 회에서는 정의감으로 똘똘 뭉친 생계형 사기꾼 김욱(고수 분)이 영혼이 사는 두온마을에 우연히 들어서 두온마을을 지키는 문지기 장판석(허준호)과 만나는 모습이 그려졌다. 두 사람은 실종된 망자들을 볼 수 있다는 공통점을 지녔다.

'미씽'은 첫 회부터 독특한 소재와 흡인력 있는 전개로 궁금증을 고조시켰다.

빠른 전개와 더불어 미스터리, 판타지, 휴머니즘을 한 번에 담아낸 구성도 돋보였다.

KBS 2TV 주말극 '한 번 다녀왔습니다'는 30.2%-35.5%, SBS TV 금토극 '앨리스'는 6.4%-9.2%, tvN 주말극 '비밀의 숲2'는 6.0%, JTBC 금토극 '우아한 친구들'은 4.865%의 시청률을 보였다.

lis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