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민주, 내일 전당대회 사회적거리두기 3단계 준해 진행

송고시간2020-08-28 14:33

더불어민주당 안규백 전국대의원대회준비위원회 위원장이 2020년 8월 14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8·29전국대의원대회준비위원회 기자간담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더불어민주당 안규백 전국대의원대회준비위원회 위원장이 2020년 8월 14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8·29전국대의원대회준비위원회 기자간담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이보배 기자 = 더불어민주당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재확산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29일 전당대회를 사회적거리두기 3단계 시행에 준해 진행하기로 했다.

민주당 전당대회준비위(위원장 안규백)는 28일 "코로나19의 전국적 확산세가 지속하고 있고, 26일 최고위원회의에 참석한 지도부와 주요 당직자들은 방역당국의 권고에 따라 자발적 자가격리와 능동감시 중"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이에 따라 대회 당일 여의도 당사 2층에 스튜디오 무대를 설치하고, 진행을 위한 필수인원만 현장에 상주하게 된다.

당 대표·최고위원 후보자 및 주요 출연자들은 별도 공간에서 분산해 대기하고, 프로그램 순서에 맞춰 현장 참석 후 곧바로 퇴장한다.

현장 취재도 최소 인원으로 줄여, 폐회 시까지 대회 현장의 총 집합 인원을 10명 내외로 유지할 계획이다.

이낙연 후보 등 자가격리로 현장 참석이 불가능한 경우는 사전 녹화 등으로 대체할 예정이다.

bobae@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vV8YftQpoMA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