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무릎 다쳤던 이강인, 팀 훈련 복귀…새 시즌 준비 재시동

송고시간2020-08-27 08:06

이강인(가운데)의 팀 훈련 복귀 소식을 전한 발렌시아.
이강인(가운데)의 팀 훈련 복귀 소식을 전한 발렌시아.

[발렌시아 구단 홈페이지.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배진남 기자 = 프리시즌 첫 경기에서 무릎을 다쳤던 미드필더 이강인(19·발렌시아)이 팀 훈련에 복귀해 다시 새 시즌 준비에 들어갔다.

스페인 프로축구 프리메라리가의 발렌시아는 26일(이하 현지시간) 구단 홈페이지에 "오늘 오전 팀 훈련에 이강인과 무크타르 디아카비가 참여해 활기를 불어 넣었다"며 부상 선수의 복귀 소식을 전했다.

그러고는 "이강인은 팀 동료들과 함께 훈련했으며, 디아카비는 그라운드 밖에서 재활 트레이너와 프리시즌 첫 훈련을 소화했다"고 덧붙였다.

이강인은 22일 치른 2부 리그 카스테욘과 프리시즌 첫 연습경기에 출전했다가 전반 16분께 오른 무릎 부위에 충격을 받고 쓰러진 뒤 교체돼 우려를 낳았다.

다행히 이틀 뒤 구단은 "이강인이 왼 무릎 염증 진단을 받았다"면서 심각한 부상이 아님을 확인했다.

이강인은 결국 부상 이후 나흘 만에 팀 훈련에 복귀해 새 시즌 준비를 이어갈 수 있게 됐다.

2022년까지 발렌시아와 계약된 이강인은 최근 2025년까지 계약을 연장하기로 큰 틀에서 합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발렌시아는 28일 비야 레알, 29일 레반테와 차례로 프리시즌 연습경기를 치른다.

hosu1@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