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공매도 금지 6개월 연장"…금융당국 이번주 발표

송고시간2020-08-25 16:38

(서울=연합뉴스) 김남권 임수정 기자 = 금융당국이 이번 주에 공매도 금지 연장 여부를 발표할 것으로 알려졌다.

공매도 금지를 6개월 연장하는 방안이 유력하다.

정부, 공매도 금지(CG)
정부, 공매도 금지(CG)

[연합뉴스TV 제공]

여권의 한 관계자는 25일 "공매도 금지를 6개월 정도 연장할 가능성이 크다"며 "내일이나 모레 발표가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공매도 금지 연장 방안은 금융위원회 의결 사항이다.

금융위는 공매도 금지가 끝나는 다음 달 15일 이전 회의를 열어 연장 여부를 최종적으로 결정한다는 방침이다.

26일 예정된 정례회의나 이번 주중 임시회의에서 공매도 연장 여부가 결정될 가능성이 크다.

일각에서는 대형주 또는 코스피만 금지 연장하는 등 다양한 시나리오가 거론됐으나 증시 전반에 걸쳐 공매도 금지를 6개월 더 연장하는 방안으로 가닥이 잡혔다.

공매도 금지 배경이었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가 종식되지 않은 데다 최근 재확산으로 치닫는 상황을 염두에 둔 것으로 보인다.

금융위는 올해 3월 코로나19가 촉발한 폭락 장세가 이어지자 오는 9월 15일까지 6개월간 전체 상장 종목에 대한 공매도를 금지했다.

공매도는 주가 하락이 예상될 때 주식을 일단 빌려서 판 뒤 주가가 내려가면 주식을 사서 갚는 방식으로 차익을 실현하는 투자기법이다.

공매도가 개인 투자자와 비교해 정보 접근성과 자본 동원력이 월등한 기관과 외국인 투자자에 유리한 '기울어진 운동장'이라는 지적이 많았다.

금융위는 이에 개인 투자자들의 공매도 참여 수단을 넓히는 방안 등의 제도 개선도 함께 추진하고 있다.

다만 이번 발표에 제도 개선 방안까지 담기지는 않을 것으로 전해졌다.

kong79@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