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내년 울산과기원 지역인재 전형 정원 40명 증원

송고시간2020-08-24 15:00

울산과학기술원(UNIST) 전경
울산과학기술원(UNIST) 전경

[UNIST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울산=연합뉴스) 장영은 기자 = 울산시는 지역 우수 인재 역외 유출을 최소화하기 위해 내년부터 울산과학기술원(UNIST)의 지역인재 전형 정원을 40명 늘린다고 24일 밝혔다.

올해인 2020학년도 울산과기원 입학생 중 울산 고교 졸업생은 지역인재 전형 25명과 일반 전형 12명을 합쳐 모두 37명이다.

이번 지역인재 전형 확대로 내년인 2021학년도부터는 지역인재 전형에서만 기존 25명에서 40명이 늘어난 최소 65명에 이르는 지역 출신 고교 졸업생이 울산과기원에 입학할 수 있다.

2019년 기준 울산지역 고교 졸업생 1만1천305명 중 약 65%에 해당하는 7천416명이 다른 지역 대학으로 진학했다.

지역 대학 부족에 따른 학업 연령층 인구 이탈은 학부모의 경제적 부담, 2030세대 인력 유출 등으로 이어지며 지역 경제에 악영향을 미치고 있다고 시는 분석한다.

UNIST 전경
UNIST 전경

[UNIST 제공=연합뉴스]

울산과기원은 국립 대학 유치라는 시민 염원을 바탕으로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소관의 특정 연구·교육기관으로 설립됐다.

현재까지 5천여 건에 이르는 과학기술인용색인(SCI)급 논문 게재와 3천여 건 국내외 특허 출원, 90여 개 창업기업 배출 등의 뛰어난 성과로 전국에서 손꼽히는 우수 대학으로 평가받고 있다.

이런 우수한 대학 환경에서 더 많은 울산지역 인재가 교육받으면 4차 산업 혁명 시대를 이끌 핵심 인재로 성장함과 동시에 원활하게 지역에 정착하면서 울산 경제와 산업 발전을 이끄는 견인차 구실을 해낼 것으로 울산시는 기대한다.

울산시는 "울산 미래인 청년이 생애 전 주기에 걸쳐 지역에 머무르기를 희망할 수 있도록 '시민 모두가 살기 좋은 울산'을 만드는 다양한 방안을 계속 고민하겠다"고 밝혔다.

you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