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부산 집합금지위반 주점 등 11곳 적발…역학조사 거부 32명 수사

송고시간2020-08-22 10:09

집합금지 위반 주점 적발
집합금지 위반 주점 적발

[부산경찰청 제공]

(부산=연합뉴스) 조정호 기자 = 부산경찰청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차단을 위해 21일 오후 지방자치단체와 합동으로 고위험 유흥시설 527곳을 점검해 집합금지 위반 업소 3곳을 적발했다고 22일 밝혔다.

합동 단속에 적발된 강서구 지사동 모 주점, 금정구 장전동 모 노래연습장, 사상구 감전동 모 단란주점 등은 집합금지 기간에 영업한 혐의를 받고 있다.

집합금지 명령을 위반했다는 112 신고 53건을 접수한 부산경찰청은 8곳(유흥주점 1곳, 단란주점 2곳, 노래방 3곳, 식품위생법 위반 2곳)을 추가로 단속했다.

경찰은 광화문 집회 참석자와 관련해 역학조사를 거부한 인솔 책임자 32명을 부산시로부터 수사 의뢰를 받아 경찰서별로 신속 대응팀에서 수사하도록 했다.

cch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