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보이그룹 트레저, 데뷔음반 초동 16만장…올해 신인 최다기록

송고시간2020-08-20 11:20

트레저
트레저

[YG엔터테인먼트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효정 기자 = YG엔터테인먼트 신인 보이그룹 트레저(TREASURE)가 올해 데뷔한 K팝 신인 중 초동(발매 첫 주 판매량) 최다 기록을 세웠다.

YG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지난 13일 발매된 트레저의 데뷔 싱글 음반 '더 퍼스트 스텝 : 챕터 원'(THE FIRST STEP : CHAPTER ONE)은 국내 음반 판매량 집계사이트 한터차트 기준으로 일주일간 누적 판매량 16만614장을 기록했다. 이는 올해 데뷔한 신인 그룹 가운데 가장 많다.

트레저는 발매 후 4일간 판매량 합계만으로 한터 음반 주간 차트(이달 10∼16일 기준) 1위에 오르기도 했다. 앞서 선주문량은 20만 장을 넘어섰다.

이번 음반 타이틀곡 '보이'(BOY)는 홍콩, 싱가포르 등 총 19개국에서 아이튠즈 톱 송 차트 1위를 차지하고 일본 라인뮤직 전체 일간 차트에서 3일 연속 1위를 기록하기도 했다.

트레저는 YG가 블랙핑크 이후 4년 만에 선보인 신인 아이돌 그룹이다. YG 그룹 중 최다 인원인 12명으로 이뤄졌다.

kimhyoj@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