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제조후 10일내 판매…롯데마트, '갓 구운 김' 출시

송고시간2020-08-20 06:00

(서울=연합뉴스) 김보경 기자 = 롯데마트가 돼지고기, 계란에 이어 김까지 신선상품 구색을 확대하고 있다.

롯데마트는 제조사가 생산한 지 3일이 지나지 않은 '갓 구운 김'을 송파점 등 수도권 20개 매장에서 판매한다고 20일 밝혔다.

'갓 구운 김'은 주문 당일 공장에서 생산해 3일 이내 매장으로 입고 시켜 7일 한정으로 판매하는 상품이다.

롯데마트, '갓 구운 김' 판매
롯데마트, '갓 구운 김' 판매

[롯데마트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보통 김의 유통기한은 6~12개월이지만 기름과 소금을 사용하는 터라 시간이 지날수록 김 특유의 찌든 냄새가 발생한다.

하지만 갓 구운 김은 진열 후 7일간만 판매해 이런 문제점을 줄일 수 있다고 롯데마트는 설명했다.

롯데마트는 최근 건강한 먹거리에 대한 고객 수요가 높아짐에 따라 신선도를 높인 제품을 늘리고 있다.

롯데마트는 지난 5월 직경매를 통해 도축 이후 3일 이내의 돼지고기만 판매하는 '3일 돼지'를 7개점에서 판매한 바 있다. '3일 돼지'는 고객 수요에 따라 현재 전 점포로 확대·운영 중이다.

또, 지난 7월에는 농장에서 수집된 계란을 바로 세척·포장해 당일 오후에 판매하는 '초신선 계란'을 수도권 20개 매장에서부터 판매했다. 당일 판매되지 않은 계란은 모두 폐기됐다.

'초신선 계란'은 현재 75개 매장에서 판매 중이다.

김창용 롯데마트 상품본부장은 "신선하고 건강한 먹거리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롯데마트가 선보인 신선식품들에 대한 수요가 높아지고 있다"고 밝혔다.

viv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