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울산 오영수문학관, 9월부터 '러시아문학 강독' 진행

송고시간2020-08-19 14:20

울산과학기술원(UNIST) 윤새라 교수
울산과학기술원(UNIST) 윤새라 교수

[오영수문학관 제공]

(울산=연합뉴스) 서진발 기자 = 울산시 울주군 오영수문학관은 러시아문학을 접할 기회를 제공한다고 19일 밝혔다.

문학관은 울산과학기술원(UNIST) 윤새라 교수의 재능기부로 9월 매주 목요일 오후 7시 러시아문학 강독을 마련한다.

윤 교수는 러시아의 대문호 톨스토이와 도스토옙스키에 관해 이야기 할 예정이다.

그는 또 도스토옙스키와 톨스토이의 장편소설 '전쟁과 평화'와 '죄와 벌', '카라마조프형제들'과 '부활' 등을 비교하며 읽는 맛을 보여주고, 10월부터는 러시아 문학을 함께 읽는 프로그램도 진행할 것으로 알려졌다.

윤 교수는 고려대학교 노어노문학과를 졸업하고 미국 인디애나주립대학에서 박사학위를 받았으며, 도스토옙스키와 톨스토이를 비롯해 19세기 러시아문학을 주로 연구하고 있다.

문학관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선착순 30명을 대상으로 강의하며, 수강 신청은 20일부터 가능하다.

sjb@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