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북한매체, 한미연합훈련 중단 요구…"전쟁위기 올수 있어"

송고시간2020-08-17 20:12

하루전 공식입장 없이 선전매체 인용으로 수위 조절한듯

한미연합훈련 중단 촉구
한미연합훈련 중단 촉구

(서울=연합뉴스) 김주성 기자 = 평화와통일을여는사람들 회원들이 17일 청와대 분수광장에서 한미연합훈련 중단과 판문점·평양 선언 이행을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2020.8.17
utzza@yna.co.kr

(서울=연합뉴스) 박수윤 기자 = 북한 선전매체는 한미연합훈련을 하루 앞둔 17일 남한을 비난하며 훈련 중단을 촉구했다.

대외용 주간지 통일신보는 이날 '전쟁위기 불러올 한미연합군사훈련 중단하라!' 제목 기사에서 남한 내에서도 훈련 반대 움직임이 거세다고 주장했다.

매체는 국민주권연대, 6·15공동선언실천 남측위원회 등 일부 시민사회단체들이 최근 연달아 기자회견을 열어 "한미연합군사훈련이 실시되고 한반도 무기 반입이 계속된다면 전쟁 위기가 올 수도 있다"고 주장했다고 소개했다.

이들이 한미워킹그룹 해체와 대북 적대시 정책 철회도 요구했다고 전했다.

아직 조선중앙통신이나 노동신문 등 관영매체 차원의 공식입장 발표는 자제하고 있지만, 선전매체가 남한 상황을 인용하는 형식으로 수위를 조절해가며 한미연합훈련에 불편함을 표시한 것으로 보인다.

지난 13일 북한 입장을 대변하는 재일본조선인총연합회 기관지 조선신보 역시 '조선(북한)의 강한 반발을 불러일으키는 미남합동군사연습' 기사로 이번 훈련이 '8월 전쟁위기설'을 고조시킬 수 있다고 경고하기도 했다.

한미는 오는 18일부터 후반기 연합지휘소훈련(CCPT)에 돌입할 예정이다.

clap@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