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아이랜드' 청소용역 직원 코로나 확진…녹화 일시 중단

송고시간2020-08-15 19:11

출연자·제작진 직접 접촉 없어…"정상 편성 여부 논의 중"

오디션 프로그램 '아이랜드'
오디션 프로그램 '아이랜드'

[엠넷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송은경 기자 = 엠넷 아이돌 오디션 예능 '아이랜드' 촬영 현장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해 제작이 일시 중단됐다.

15일 엠넷에 따르면 경기도 파주에 있는 '아이랜드' 스튜디오에서 청소 용역을 담당하는 외부 업체 직원 1명이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아 이날 세트가 폐쇄되고 예정된 녹화 또한 취소됐다.

해당 직원은 현장에서 출연자들이나 제작진과 직접적인 접촉은 없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다만 안전을 위해 세트에서 합숙하며 경연에 참가하던 연습생들은 철수하도록 조치하고 제작진은 자가격리에 들어갔다.

엠넷 측은 "파주 세트장은 방문자 기록을 모두 남기고 문진표 작성과 발열체크를 해야만 내부에 들어갈 수 있다"고 덧붙였다.

방송에 차질이 생기는지 여부에 대해선 "녹화 분량이 일부 있는데, 정상 편성 여부에 대해선 내부 논의 중"이라고 부연했다.

nora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