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바르셀로나 수비수 움티티, 코로나19 확진…무증상·자가격리

송고시간2020-08-15 09:51

사뮈엘 움티티
사뮈엘 움티티

[로이터=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장보인 기자 = 스페인 프로축구 FC바르셀로나의 수비수 사뮈엘 움티티(27·프랑스)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사에서 양성 반응을 보였다.

바르셀로나는 15일(한국시간) 구단 홈페이지를 통해 "움티티가 13일에 진행한 유전자 증폭(PCR) 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다"며 "특별한 증상 없이 건강한 상태로 자가격리에 들어갔다"고 발표했다.

지난달 무릎 부상으로 전력에서 이탈한 움티티는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출전 명단에서 제외돼 경기가 열리는 포르투갈에는 가지 않았다.

바르셀로나는 "선수와 접촉한 모든 사람을 추적해 코로나19 진단 검사를 받을 수 있도록 관련 당국에 보고했다"고 설명했다.

움티티는 12일 PCR 검사에서 양성 반응을 보인 수비수 장클레르 토디보(21·프랑스)에 이어 구단 내 두 번째 코로나19 확진자가 됐다.

토디보 역시 특별한 증상을 보이지 않은 채 건강 상태가 양호하며, 자가격리를 하고 있다.

boi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