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박준영 신임 해수부 차관, 해양쓰레기 수거 현장점검

송고시간2020-08-15 09:18

목포 앞바다에 떠 있는 해양쓰레기
목포 앞바다에 떠 있는 해양쓰레기

(서울=연합뉴스) 해양수산부가 최근 집중호우로 전국 연안에서 발생한 해양쓰레기를 신속하게 치우기 위해 18∼23일을 집중 수거 주간으로 정해 수거 작업에 나선다고 14일 밝혔다.
사진은 전남 목포시 동명동 물양장에 가득 찬 해양쓰레기의 모습. 2020.8.14 [해양수산부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오예진 기자 = 박준영 신임 해양수산부 차관은 15일 오전 전남 목포를 방문해 최근 집중호우로 발생한 해양쓰레기 수거 상황을 점검했다.

박 차관은 동명동 물양장과 남항의 관공선 부두를 방문해 해양쓰레기 수거 상황을 점검하고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최근 집중호우가 장기간 이어지면서 전국 연안에는 하천과 육지 등에서 떠밀려 온 해양쓰레기가 1만1천t 정도 발생했다. 특히 전남 지역은 3천600t의 쓰레기가 나와 여객선 운항에 큰 불편을 겪는 등 피해가 크다.

해수부는 목포에 방제 선박을 포함해 모두 7척의 선박을 투입한 데 이어 이날부터는 긴급 계약한 민간선박 5척을 추가로 투입한다.

박 차관은 현장에서 "기록적인 폭우로 강과 하천을 통해 쓰레기가 계속 유입되는 상황인 만큼 해양오염 방지와 선박의 안전운항 확보를 위해 신속하게 수거·처리해달라"고 당부했다.

박 차관은 14일자로 해수부 기획조정실장에서 차관으로 승진 기용됐다.

해양수산부 차관에 박준영 기획조정실장
해양수산부 차관에 박준영 기획조정실장

(서울=연합뉴스) 해양수산부 차관에 내정된 박준영 해양수산부 기획조정실장. 2020.8.14 [청와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ohye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