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전주 완산서 서부지구대 상반기 최다 출동…하루 평균 38건

송고시간2020-08-15 08:02

(전주=연합뉴스) 정경재 기자 = 올해 상반기 전북지방경찰청 내 지구대와 파출소 중 가장 많은 출동 횟수를 기록한 곳은 전주완산경찰서 서부지구대인 것으로 나타났다.

112 신고(CG)
112 신고(CG)

[연합뉴스TV 캡처]

15일 전북경찰청이 발표한 '2020년 1∼7월 112 신고분석 자료'에 따르면 서부지구대는 하루 평균 38건으로 도내 지·파출소 중 신고 출동 건수가 가장 많았다.

이어 익산경찰서 부송 팔봉지구대 34건, 중앙지구대·완산경찰서 화산지구대 33건 순이었다.

이들 지구대는 주변에 술집과 음식점, 숙박시설 등이 밀집한 데다, 상주인구도 많아 잦은 신고가 접수된 것으로 파악됐다.

특히 서부지구대는 도내 최대 유흥가인 전주 신시가지를 관할에 두고 있어 폭행 시비 등 야간 신고가 빈번한 것으로 분석됐다.

이 기간에 전북경찰청에 접수된 112 신고는 모두 36만2천88건으로 집계됐다. 지난해(36만8천626건)보다 소폭 감소한 수치다.

전북경찰청 관계자는 "주변 시설이나 인구 등에 따라 지구대 간 출동 횟수 편차가 큰 것으로 나타났다"며 "이번 분석 자료를 치안 수요 분석 및 인력 배치 등에 활용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jay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