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우리가 도울 차례" 증평 자원봉사단 수해지역서 '구슬땀'

송고시간2020-08-14 12:13

(증평=연합뉴스) 박종국 기자 = 충북 증평군 자원봉사단이 충주와 제천 수해지역을 찾아 복구 지원에 나섰다.

수해 복구 농가 돕는 증평 자원봉사단
수해 복구 농가 돕는 증평 자원봉사단

[증평군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14일 증평군에 따르면 군 공무원과 자원봉사자 40여명으로 구성된 봉사단은 이날 제천시 봉양읍 구곡리 비석마을에서 수해 주택의 가재도구 정리 등을 도왔다.

이 봉사단은 13일에도 충주시 엄정면 괴정리 비석마을에서 쓰레기 수거, 토사 제거, 피해 작물 수거 등을 했다.

증평군의회 의원들도 13∼14일 이틀 동안 봉사단과 함께 복구 활동을 펼쳤다.

증평군은 2017년 7월 시간당 100㎜ 집중호우로 큰 피해를 봤다. 당시 충주와 제천 자원봉사자들은 한달음에 달려와 수재민의 아픔을 어루만졌다.

충주시와 제천시도 구호 물품을 전달한 바 있다.

김남순 증평군 자원봉사센터장은 "3년 전 수해가 커 실의에 빠졌던 주민들이 전국 각지에서 달려온 자원봉사자와 구호 물품 덕에 일어설 수 있었다"며 "우리의 작은 힘이 수해 복구 지역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pj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