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낙연, 대권지지율 역전에 "국민 실망 내게도 해당"(종합)

송고시간2020-08-14 14:42

"나를 포함해 정부 여당 겸손했는지 되돌아볼 때"

생각에 잠긴 이낙연
생각에 잠긴 이낙연

(서울=연합뉴스) 진성철 기자 = 더불어민주당 당 대표 선거에 출마한 이낙연 의원이 14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김병주, 신원식 의원실 주최로 열린 4차 산업혁명과 연계한 첨단전력 구축방안에서 생각에 잠겨 있다. 2020.8.14 zjin@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유미 이보배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의원은 14일 차기 대권주자 선호도 조사에서 이재명 경기지사에게 역전을 당한 것에 대해 "여러 현안에 대해 쌓인 국민 실망과 답답함은 나에게도 해당된다"고 밝혔다.

이 의원은 이날 별도의 입장문을 통해 "차기 대권주자 지지율이 오르고 내리고는 중요한 것이 아니다"라며 "지금은 나를 포함해 정부 여당이 겸손했는지, 유능했는지, 신뢰를 얻었는지 되돌아볼 때"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당 대표 후보로서 특별한 책임감을 느낀다"며 "나부터 되돌아보겠다"고 다짐했다.

이어 "29일 전당대회가 새로운 리더십을 세워 국민의 삶과 마음에 더 세심하게 다가갈 수 있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이에 앞서 이 의원은 국회에서 지지율 역전에 대한 입장을 묻는 기자들의 질문에 "민심은 늘 움직이는 것"이라고 답했다.

한국갤럽이 11∼13일 전국 18세 이상 1천1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조사(표본오차 95% 신뢰수준에 ±3.1%포인트)에서 '다음 대통령으로 누가 좋다고 생각하느냐'고 물은 결과, 이 지사는 19%, 이 의원은 17%로 집계됐다.

갤럽 조사에서 지난달까지 이 의원이 7개월 연속 20%대 중반으로 선호도 선두를 지켰으나, 이 지사가 이번 달 급상승하면서 역전이 이뤄졌다.

yumi@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