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만학도 연쇄감염 부경보건고 성인반 전수조사 '모두 음성'

송고시간2020-08-12 12:26

학생 874명·교직원 65명 모두 음성

확진 학생 가족 관련 어린이집 원생 64명·교사 11명도 음성

부산서 평생교육 성인반 집단감염
부산서 평생교육 성인반 집단감염

(부산=연합뉴스) 손형주 기자 = 11일 오후 부산 사하구 부경보건고 병설 중학교 모습. 부산에 50대 이상이 다니는 평생교육시설에서 학생들이 집단으로 코로나19에 걸려 교육 당국이 긴급 조치에 나섰다. 부산시교육청은 사하구 학력 인정 평생교육시설인 부경보건고 병설 중학교에 다니는 174번 확진자(58)에 이어 같은 반(성인반) 학생 5명이 추가로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이날 밝혔다. 2020.8.11 handbrother@yna.co.kr

(부산=연합뉴스) 김재홍 기자 = 코로나19 확진자가 무더기로 나온 부경보건고 병설 중학교 관련 전수조사 결과가 음성으로 나왔다.

12일 부산시 보건당국 등에 따르면 이 학교 학생 등을 전수조사한 결과 모두 코로나19 음성 판정이 나왔다.

시 보건당국은 전날 병설 중학교 운동장에 선별검사소를 설치해 성인 주·야간반 학생 874명과 교직원 65명 등 1천여 명을 대상으로 전수 검사를 벌였다.

시 관계자는 "밤새 부산지역 추가 확진자 및 자가격리 이탈자 없다"고 설명했다.

지난 11일 오전 174번 확진자(50대 여성)가 다니는 이 학교 같은 반 학생 5명(179번∼183번 확진자·60대 이상 여성)이 확진 통보를 받았다.

해당 학교는 정규 교육과정이 아니라 평생교육의 하나로 배움의 기회를 놓친 성인들이 학력을 취득하는 학교다.

당일 오후에는 182번 확진자(70대 여성) 가족 3명(185번∼187번 확진자)과 179번 확진자(60대 여성) 남편(188번 확진자)이 추가로 양성 판정을 받았다.

179번 확진자 부부의 아들 내외와 손주 2명은 진단 검사 결과, 음성 판정이 나왔다.

182번 확진자와 179번 확진자가 174번 확진자와 연관돼 감염된 이후 가족에게 2차 감염이 일어난 것으로 시 보건당국은 보고 있다.

시는 182번 확진자 가족인 186번 확진자(40대 여성)가 원장으로 있는 어린이집 원생 64명과 교사 11명을 전수 검사했는데 모두 음성 판정이 나왔다.

pitbull@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