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권민아 "피해 입은 모든 분께 사과"…AOA '괴롭힘 논란' 일단락

송고시간2020-08-12 11:12

권민아
권민아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오보람 기자 = 한 달간 이어진 걸그룹 AOA '괴롭힘 논란'이 폭로를 한 권민아와 전 소속사의 화해로 일단락됐다.

권민아는 지난 11일 오후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저로 인해 피해입은 모든 분, 놀라셨을 많은 분께도 다시 한번 사과드린다"는 글을 게재했다.

이어 "이렇게까지 되어버린 게 너무 후회된다"며 "앞으로 두 번 다시 이런 일이 생기지 않도록 반성하며 열심히 치료받겠다"고 덧붙였다.

권민아는 지난 8일 AOA 일부 멤버와 전 소속사인 FNC엔터테인먼트 한성호 대표를 저격하는 글을 남긴 뒤 자해를 해 응급실로 이송됐다.

AOA와 FNC를 향한 비판 여론이 거세지자, FNC는 "원만한 해결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사과했다.

권민아는 이 글에서 한 대표와도 만나 이야기를 나눴다며 "말씀을 들으면서 진심을 느낄 수 있었다"고 썼다.

권민아의 폭로로 시작된 AOA '괴롭힘' 논란은 권민아의 사과와 FNC와의 화해로 일단 봉합된 것으로 보인다.

권민아는 지난달 AOA 활동 당시 리더 지민으로부터 괴롭힘을 당해 여러 차례 극단적 선택까지 시도했으며, 이로 인해 팀을 탈퇴하게 됐다고 주장하는 글을 SNS에 올렸다. 논란이 커지자 지민은 팀을 탈퇴하고 연예계 활동을 중단했다.

권민아는 화보 촬영을 하며 활동을 재개하고 SNS에 밝은 근황 사진을 올리는 등 이전보다 나아진 모습으로 나타났다.

그러나 최근 또다시 자해한 사진과 극단적 선택을 암시하는 글을 잇달아 게재하는 등 불안한 모습을 보여 대중의 걱정을 샀다.

ramb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