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용인 보정동 교회 신도 2명 코로나19 확진…9일 예배 참석(종합)

송고시간2020-08-12 16:04

(용인=연합뉴스) 김인유 기자 = 경기 용인시는 기흥구 보정동 우리제일교회 신도인 30대 남성 A씨와 50대 여성 B씨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12일 밝혔다.

용인세브란스병원 선별진료소
용인세브란스병원 선별진료소

[용인세브란스병원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A씨와 B씨는 지난 9일 예배에 참석한 뒤 감염된 것으로 조사됐다.

A씨는 예배 다음 날인 10일 기침, 미열, 근육통, 두통 증상이 나타났고, B씨도 같은 날 발열, 기침, 인후통 증상을 보였다.

A씨는 11일 기흥구보건소에서 검사를 받고 당일 밤 확진됐으며, B씨는 11일 수지구보건소에서 검사를 받고 12일 확진됐다.

시 방역당국은 이들과 함께 지난 9일 예배를 본 교회 신도들을 대상으로 역학조사를 벌이고 있다.

같은 날 예배에 참석했던 일부 신도는 예배 후 교회 식당에서 함께 식사한 것으로 알려졌다.

우리제일교회는 신도 수가 400여명으로 단독 건물을 갖고 있다.

시 관계자는 "교회 내에서 띄어 앉기와 마스크 착용 등 방역수칙이 제대로 지켜졌는지는 아직 확인되지 않았다"면서 "접촉자를 신속히 파악해 검사하겠다"고 말했다.

hedgeho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