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BBC "한국 해수욕장이 코로나19에도 안전한 이유 3가지"

송고시간2020-08-11 15:24

강릉 해수욕장 방문해 방역 상황 취재

예약제·철저한 방역수칙·예방 캠페인 꼽아

강릉 경포해수욕장을 찾은 영국 BBC 방송
강릉 경포해수욕장을 찾은 영국 BBC 방송

[BBC 방송 화면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홍준석 기자 = 한국의 여름철 대표 휴가지 해수욕장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서 안전한 이유는 뭘까.

영국 BBC 방송이 10일(현지시간) 코로나19에 모범적으로 대처하고 있는 강릉지역의 해수욕장을 직접 방문해 코로나19 환자가 발생하지 않고 있는 한국만의 방역 노하우들을 취재, 보도했다.

해양수산부에서 제공하고 있는 해수욕장 예약제 서비스
해양수산부에서 제공하고 있는 해수욕장 예약제 서비스

[바다여행 홈페이지 캡처]

BBC는 먼저 한국 정부가 해수욕장 '예약제'를 통해 이용객을 분산시키고 있다고 짚었다.

해양수산부는 바다여행 홈페이지(https://seantour.com/)에서 해수욕장 이용객 수를 미리 확인하고 방문 여부를 결정할 수 있도록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김태경 해수부 해양레저관광과장은 붐비지 않는 해수욕장을 이용하도록 권고하고 있다면서 "대형 해수욕장들의 이용객은 50% 이상 감소했지만 한적한 해수욕장의 이용객은 작년보다 30%까지 증가했다"고 밝혔다.

해수욕장 이용객의 체온을 측정하는 모습
해수욕장 이용객의 체온을 측정하는 모습

[BBC 방송 화면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다음으로 BBC의 눈길을 끈 것은 해수욕장에서 이뤄지는 방역 조치들이다.

관광객들은 마스크를 착용해야 해수욕장에 입장할 수 있다. 마스크를 가져오지 않은 이용객들에게는 일회용 마스크가 배부된다.

또 이용객들은 해수욕장에 들어갈 때 QR코드를 찍어 이름과 휴대전화 기록을 남겨야 한다. 이는 확진자가 발생할 경우 빠르게 코로나19 검진 안내 등 연락을 취하기 위함이다.

체온도 측정해야 한다. 발열 검사를 한 이용객들은 안심 밴드를 받아 착용하게 된다.

코로나19 안전수칙 안내문을 달고 해수욕장 상공을 날고 있는 드론의 모습
코로나19 안전수칙 안내문을 달고 해수욕장 상공을 날고 있는 드론의 모습

[BBC 방송 화면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해수욕장에서 코로나19 안전수칙이 반복해서 안내되는 점도 BBC는 강조했다.

해수욕장 안전요원들은 코로나19 행동수칙 안내문을 매단 드론을 띄워 마스크를 착용과 사회적 거리 두기 실천을 당부했다.

한 관광객은 "(방역 조치를 하는 게) 불편하긴 하지만 오히려 더 안심되고 좋은 것 같다"고 말했다.

한국은 여름 휴가철을 맞아 피서객들의 해수욕장 방문이 크게 늘고 있지만 아직 코로나19 확진자가 1명도 나오지 않았다.

모래사장에 버려진 마스크가 BBC 방송 화면에 잡혔다. [BBC 방송 화면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모래사장에 버려진 마스크가 BBC 방송 화면에 잡혔다. [BBC 방송 화면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honk0216@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