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4일 잠실구장 방문자 코로나 확진…KBO "경기해도 괜찮아"

송고시간2020-08-11 14:45

잠실구장 소독 완료…KIA-LG 3연전 취소 원하면 수수료 없이 환불

서울 잠실야구장 방역 작업
서울 잠실야구장 방역 작업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서울 잠실야구장을 방문한 것으로 확인됐다.

다만, 역학 조사 결과 구단과 구장 측이 방역 지침을 잘 지켜 이후 구장을 철저히 소독하면 프로야구 진행에는 이상이 없다는 소견을 받았다.

KBO 사무국은 코로나19 확진자의 잠실구장 방문을 확인하고 서울 송파보건소의 역학 조사에 협조했다고 11일 발표했다.

확진 판정을 받은 이는 가족 1명과 함께 4일 잠실구장에서 열린 삼성 라이온즈와 두산 베어스 경기를 관전한 뒤 6일 발열 증세를 보였다. 이후 코로나19 검사를 거쳐 8일 확진 판정을 받았다.

KBO 사무국의 협조로 10일 잠실구장 역학 조사에 나선 송파보건소는 구장 폐쇄회로(CC) TV, 중계 영상 등으로 확진자의 동선을 추적했다.

이어 확진자가 오후 6∼9시 경기장 출입문과 화장실, 관중석만 이동한 것을 파악했다.

KBO에 따르면, 역학 조사관은 확진자와 주변 인원들이 마스크를 착용하는 등 방역 지침을 잘 준수해 밀접 접촉자는 없는 것으로 확인했다.

또 방문 당시 확진자가 별다른 증상이 없었고, 주변 근무자도 마스크를 잘 쓰고 있던 점 등을 고려해 확진자가 머문 구역과 주변 시설, 화장실 등 철저한 소독을 전제로 프로야구 경기 진행에는 이상 없다는 소견을 KBO에 전달했다.

역학 조사관의 지시대로 KBO와 잠실구장 관리본부는 화장실, 복도, 좌석 등 확진자 동선을 따라 소독과 방역 조치를 완료했다고 밝혔다.

11∼13일 KIA 타이거즈와의 홈 경기를 개최하는 LG 트윈스 구단은 표를 예매한 관객 중 안전을 걱정해 취소를 원하는 팬들에게 취소 수수료 없이 환불할 방침이다.

KBO 사무국은 코로나19 방역 지침 준수로 방역·소독 후 잠실야구장에서의 경기 진행에 문제없다는 역학 기관의 확인을 받은 만큼, 앞으로도 더 철저하게 방역을 시행하고 안전 수칙을 지켜 안정적으로 정규리그를 운영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cany9900@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