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한전원자력연료서 UF6 누출…방사능 외부 유출 없어(종합)

송고시간2020-08-10 16:13

2명 부상…원안위 "원인 분석하고 방사선환경영향평가 실시할 것"

한전원자력연료
한전원자력연료

[한전원자력연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대전·서울=연합뉴스) 김소연 정윤주 기자 = 10일 오전 9시 53분께 대전 유성구 덕진동 한전원자력연료 2공장 내부에서 기화공정 중 6불화우라늄(UF6)이 밸브에서 누출됐다.

이 사고로 2명이 화상을 입거나 가스를 흡입해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원자력안전위원회는 이날 한국원자력안전기술원(KINS) 전문가로 구성한 사건조사단을 현장에 파견해 원인을 조사 중이다.

원안위에 따르면 사건 당시 UF6 정화설비가 작동 중이어서 외부로 방사능이 누출되지 않았고, 공장 내 방사선 준위도 평상시 수준이었다.

원안위는 "가스 누출 사건 원인을 분석하고 주변 방사선 환경 영향평가를 하며 사업자 재발방지대책을 검토하는 등 핵연료주기시설의 안정성을 확인하겠다"고 말했다.

soy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