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중국도 자연재해 골머리…네이멍구 돌풍에 33명 다쳐

송고시간2020-08-10 10:19

네이멍구 돌풍에 33명 다쳐
네이멍구 돌풍에 33명 다쳐

[중국중앙TV 캡처.재판매 및 DB 금지]

(베이징=연합뉴스) 심재훈 특파원 = 중국이 최근 홍수로 막대한 피해를 본 가운데 이번에는 네이멍구(內蒙古) 자치구에 거대한 돌풍에 몰아쳐 33명이 다쳤다.

10일 중국중앙TV에 따르면 네이멍구 다마오치에 지난 9일 오후 3시 30분께(현지시간) 거대한 소용돌이를 동반한 돌풍이 덮쳐 5가구의 목축민이 피해를 봤다.

특히 이 주변 관광지가 초토화되면서 관광 안내원과 안내소 직원 등 33명이 다쳤고 몽골식 텐트 100여개가 파손됐다.

이 가운데 중상자는 3명이고 사망자는 없었다.

현재 부상자는 모두 병원에 옮겨 치료를 받고 있다.

돌풍 피해가 속출하자 네이멍구 정부는 즉시 비상사태에 돌입해 즉각 구조 및 구호 작업에 나섰다.

president21@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