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푸터 컨텐츠 바로가기 상단메뉴 바로가기
배너
속보 | 연합뉴스가 전해드리는 최신 북한 뉴스입니다.
이전 화면으로

북한, 수해복구에 방역까지 이중고 극복 안간힘…군부대도 투입(종합)

군부대, 김정은 시찰한 황북 수해지역에서 도로·농작물 복구작업
개성 인접지역 비상방역지휘부, 코로나19 방역초소·인원 증강배치

(서울=연합뉴스) 배영경 기자 = 북한이 장마철 폭우로 인한 수해 현장에 군대를 투입해 전방위적인 복구작업에 나섰다.

동시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대한 국가비상방역체계를 최대 수준으로 끌어올려 곳곳에서 방역에 힘쓰는 등 수해와 전염병이라는 '이중고' 극복을 위해 안간힘을 쓰고 있다.

황북 수해지역 복구에 나선 북한 인민군대
황북 수해지역 복구에 나선 북한 인민군대(서울=연합뉴스) 북한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9일 3면에 황해북도 은파군 대청리 수해지역에 투입된 인민군대가 피해현장 복구 작업에 나선 모습을 소개했다. 신문은 인민군대가 도로 복구, 제방 보수, 지대 정리, 농작물 세우기 등의 작업을 진행했다고 전했다. 2020.8.9 [노동신문 홈페이지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nkphoto@yna.co.kr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9일 '황해북도 은파군 대청리로 인민군부대들 신속히 기동전개' 기사에서 김정은 위원장이 지난 6∼7일 시찰했던 황해북도 은파군 대청리에 군부대를 투입해 수해 복구에 나섰다고 보도했다.

신문은 "(피해 살림집) 건설에 동원될 부대들이 피해지역에 연이어 도착하고 있다"면서 "도착한 인민군 군인들이 배낭을 벗어놓자마자 먼저 도로 복구와 제방 보수, 지대 정리에 진입하였다"고 전했다.

군부대는 중기계를 동원해 제방 보수공사를 벌이는가 하면, 홍수로 넘어진 농작물들을 세우는 농경지 복구 작업을 벌였다.

특히 북한은 홍수로 인한 농경지 피해를 막는 데 주력하고 있다. 작년 9월에도 태풍 '링링'으로 수확 철에 막대한 농작물 피해를 입은 전례가 있기 때문이다.

노동신문은 또 다른 기사에서 황해남도 재령·배천·연안·봉천군 등에 많은 비가 내려 "농경지에 위험을 조성하고 농작물생육에 적지 않은 지장을 주었다"면서 "도당위원회의 지도 밑에 도농촌경리위원회와 시·군 책임 일군들은 고인 물빼기를 신속히 진행 중"이라고 보도했다.

논벼의 잎을 씻어 영양액을 주고, 배수로와 강·하천 제방의 위험 구간들을 찾아 보강하는 사업도 동시에 진행 중이라고 신문은 전했다.

평양 서남부 대동강 남쪽에 위치한 락랑구역에서도 홍수피해 방지에 만전을 기울이는 모습이다.

한정혁 락랑구역상하수도관리소 소장은 조선중앙TV에 출연해 "우리 락랑구역이 대동강 수위보다 좀 낮은 위치에 있는 조건에서 물에 잠길 수 있는 위험성이 있다"며 "우수뽐푸장(펌프장)을 만가동시켜서 물을 뽑아야 인민들의 생명 안전을 담보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북한, 코로나19 방역 위해 건물 입구서 '발열 체크'
북한, 코로나19 방역 위해 건물 입구서 '발열 체크'[연합뉴스 자료사진]

동시에 북한은 코로나19 방역 작업에도 주력하고 있다.

이날 조선중앙방송은 "육해운 부문 일군들과 근로자들이 신형코로나비루스 감염증을 막기 위한 사업을 보다 강도 높이 벌여 나가고 있다"고 보도했다.

남포·송림·청진·흥남항 등에서는 화물에 대한 소독과 자연방치 규정을 준수하고, 평양 등지의 노선버스 운영단위에 방역사업 관련 위생 선전자료와 편집물을 배포하고 있다고 방송은 전했다.

아울러 "해안·분계연선지역들에서의 방역학적 감시가 더욱 강화되고 조류를 비롯한 동물들의 이동에도 깊은 주의가 돌려지고 있다"며 "원인 모르게 죽은 동물들이 방역규정대로 엄격히 처리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개성시 인접지역의 비상방역지휘부는 방역초소와 인원들을 증강 배치했다고 방송은 전해졌다.

또 노동신문은 은정구역종합식당을 일례로 들어 식당들이 주방 설비와 각종 기재·집기류, 바닥과 문손잡이까지 구석구석 소독하고 "찾아오는 모든 손님에 대한 체온 재기와 손 소독을 철저히 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ykba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20/08/09 22:01 송고

광고
댓글쓰기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