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류호정 "수해복구 활동했는데…오늘도 원피스 물어"

송고시간2020-08-08 15:53

정의당 심상정 대표와 류호정 의원이 8월 7일 오전 경기도 안성시 죽산면 용설리의 한 주택에서 최근 계속된 집중호우로 발생한 산사태 피해 복구작업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정의당 심상정 대표와 류호정 의원이 8월 7일 오전 경기도 안성시 죽산면 용설리의 한 주택에서 최근 계속된 집중호우로 발생한 산사태 피해 복구작업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동호 기자 = 정의당 류호정 의원이 국회 본회의장 복장 논란에 대한 관심이 이어지는 데 대해 불편한 기색을 드러냈다.

8일 류 의원의 페이스북에는 전날 심상정 대표와 함께 경기 안성 수해복구 활동에 참여한 뒤 올린 글과 사진이 게시돼 있다.

류 의원은 "차 안에서 기자들의 전화를 받는다. 언론은 오늘도 '원피스'를 묻는다. 내 마음은 더 착잡해졌다"며 "집중호우로 수해를 입은 주민 여러분께 위로의 말씀을 전한다"고 심경을 밝혔다.

정의당 류호정 의원이 8월 4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본회의에서 잠시 퇴장하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정의당 류호정 의원이 8월 4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본회의에서 잠시 퇴장하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d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