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서울시 "공공재개발에 조합 15곳 이상 참여 의사"

송고시간2020-08-08 13:52

서울 아파트단지
서울 아파트단지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지헌 기자 = 서울시는 공공재개발 추진에 관심을 가진 재개발 조합이 많다고 8일 주장했다.

시는 정부가 '8·4 주택공급대책'에서 "정비구역 지정이 해제된 지역도 공공재개발을 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발표한 뒤 정작 조합들은 흥미가 없다는 보도가 잇따르자 이날 해명자료를 내고 이렇게 주장했다.

시는 "공공재개발 추진에 다수의 조합 등이 관심을 갖고 있다"며 "LH와 SH 등이 확인한 결과 현재까지 15곳 이상이 관심을 가지고 참여 의사가 있는 것으로 확인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주민들 관심도가 높은 지역을 대상으로 오는 13일부터 설명회를 개최할 것"이라며 "후보지는 9월 공모로 올해 안에 결정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과거 뉴타운 등 정비구역으로 지정됐다가 해제된 정비구역은 서울에 176곳 있다. 정부는 공공재개발로 2만 가구 이상을 공급하겠다는 목표를 잡은 상태다.

j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