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아이돌 비하 논란' 빅스 홍빈, 결국 팀 탈퇴

송고시간2020-08-08 10:05

홍빈
홍빈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오보람 기자 = 올해 초 다른 아이돌 그룹을 비하해 논란에 휩싸였던 보이그룹 빅스의 홍빈이 결국 팀을 나간다.

소속사 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는 7일 "홍빈 군이 빅스 탈퇴 의사를 밝혔다. 당사는 빅스 멤버들, 홍빈 군과 신중한 논의 끝에 본인의 의견을 존중해 팀을 탈퇴하는 것으로 결정했다"고 발표했다.

이어 "빅스는 5인 체제로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지난 3월 홍빈은 만취 상태로 한 트위치 방송에서 일부 아이돌 그룹을 실명으로 거론하며 이들의 음악과 춤 등을 비하해 논란이 일었다.

당시 홍빈과 소속사는 이에 대해 사과했고 지난 5월에는 활동을 잠정 중단했다.

그는 지난 6일 트위치 커뮤니티 게시판에 글을 올려 인터넷 방송으로 복귀할 뜻을 내비쳤지만, 온라인상에는 자숙 기간이 너무 짧은 게 아니냐는 비판적인 의견이 나오기도 했다.

홍빈은 2012년 6인조 그룹 빅스의 서브 보컬로 데뷔했다. 다수 드라마에 출연하며 연기 활동도 병행했으며 지난해부터 트위치 방송을 시작했다.

ramb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