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미, 대구 포함 한국 전역 여행경보 3단계 '여행재고'로 내려

송고시간2020-08-07 06:09

전세계 여행금지 권고·해제 거치며 대구지역 한단계 하향조정된 셈

미 유나이티드 항공 여객기
미 유나이티드 항공 여객기

[AFP=연합뉴스]

(워싱턴=연합뉴스) 백나리 특파원 = 미국 국무부는 6일(현지시간) 한국에 대한 여행경보를 3단계인 '여행재고'로 조정했다.

당초 한국에서 대구지역만 4단계인 '여행금지' 권고였다가 전세계에 대한 여행금지 권고가 발표됐다 이날 해제되는 과정에서 대구지역에 대한 여행경보도 함께 하향조정된 셈이다.

미 국무부는 이날 홈페이지를 통해 한국 전역에 대한 여행경보를 3단계인 여행재고로 공지했다.

미 국무부의 여행경보는 4단계로 나뉘는데 일반적 사전주의, 강화된 주의, 여행재고, 여행금지 순이다.

당초 미국은 지난 2월 29일 대구에 한해 여행경보를 여행금지로 격상하고 한국의 다른 지역에 대해서는 여행재고를 유지했었다.

이어 3월 19일 전세계 국가에 대한 여행경보를 여행금지로 한꺼번에 끌어올렸다가 이날 이를 해제하고 나라별로 여행경보를 공지하는 기존의 시스템으로 복귀한다고 발표했다.

미국이 전세계에 대한 여행금지 권고를 발령 및 해제하는 과정에서 결과적으로 대구지역에 대한 여행금지가 여행재고로 하향조정된 셈으로 볼 수 있다.

nari@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