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한중일3국협력사무국, '한중일 스마트시티 온라인 세미나' 개최

송고시간2020-08-06 12:00

한중일3국협력사무국, '한중일 스마트시티 온라인 세미나' 개최 - 1

▲ 한중일3국협력사무국(TCS)은 지난 5일 세계스마트시티기구(WeGo)와 '한·중·일 스마트시티 온라인 세미나'를 열었다고 6일 밝혔다.

3국 관계부처 협조하에 열린 이번 세미나에서는 한·중·일 스마트시티 관련 기관(협회), 수도(서울, 베이징, 도쿄), 기업 관계자 400여명이 참석해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스마트시티는 첨단 정보통신기술(ICT)을 활용해 교통, 환경, 교육, 재난 관리, 도시 재생 분야 등을 효율적으로 관리하는 도시지역 사업이다.

세미나는 스마트시티 사업 추진 현황, 도입 및 구현 모델 소개, 협력 분야 논의 등 세 세션으로 진행됐다.

먼저 스마트시티 대표 기관인 한국 스마트도시협회(SCA), 중국 도시개혁발전센터(CCUD), 일본 스마트시티 인스티튜트(SCI-J)가 각 나라 스마트시티 사업 추진 현황을 공유했다. 이어 서울, 도쿄, 베이징의 스마트시티 도입 사례 및 구현 모델을 소개했다.

각 수도 관계자는 드론 등 최신 기술을 활용해 실시간 교통 정보·재난 정보 등을 통합 제공하는 서울의 스마트시티 사업, 헬스케어·방재·자율 주행 등 다양한 영역의 서비스를 디지털화하는 도쿄의 스마트시티 사업, 5세대(5G)·사물인터넷·빅데이터 등의 기술을 통합 활용하는 베이징의 스마트시티 사업 등을 발표했다.

또 삼성SDS, 알리바바, 일본전기주식회사(NEC) 관계자가 스마트시티 구현 과정의 혁신 서비스를 소개하고 향후 협력 분야에 대해 논의했다.

미치가미 히사시 TCS 사무총장은 "이번 세미나는 한·중·일 협력 플랫폼을 구축하고자 3국의 스마트시티 전문가가 모였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며 "세미나를 시작으로 3국이 스마트시티 분야에서 긴밀히 협력하게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TCS는 이번 세미나에서 논의된 의견을 바탕으로 향후에 '한·중·일 스마트시티 포럼(가칭)'을 출범시킬 계획이다. (연합뉴스)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